메뉴 건너뛰기

우리훔 소개

우리훔 그리고 요가는 매월 넷째주 토요일에 함께 모여 여기 수련을 하며, 다양한 요가를 검험하도 이해하는 자리입니다.

사랑이다.
모든 것은 사랑이다.
사랑하지 않는 순간은 죽어 있는 순간이고,
우리가 비로소 사랑할 때 만이 참으로 살아있는 순간이다.
어떠한 순간에도 사랑만이 해답이고 열쇠이다.

- 마하 아바타르 바바지 -
우리요가는 우리의 뿌리인 사랑 에너지를 세상에 전하기 위해
매월 진행되는 기부모임 [우리훔 그리고 요가]와 매년 <세계 평화의 날>을 기념하는 [우리 글로벌 말라]에서 모아진 기부금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전달해 드리고 있습니다.

기부모임을 처음 진행한 2010년 ~  2015년 4월 까지 [나눔의 집 - 국제 평화 인권 센터 건립 기금]으로 전달해 드렸으며,
2015년 5월 부터는 엄청난 지진피해로 인해 도움의 손길이 절실한 네팔을 돕는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우리요가는 전국재해구호협회 [희망 브리지]와 연계해, 네팔 대지진으로 학교가 무너졌으나
경제적인 여건으로 아직까지도 가건물에서  공부하는 아이들을 위해 
 튼튼하고 안전한 학교 건물을 지어주기로 하였습니다.

꾸준한 요가인의 기부모임을 통해 모아진 금액으로 
지난 2017년 4월 [네팔 타나훈주]에 위치한 '마헨드리니 학교' 재건축을 완공하였으며,
현재는, 두번째 선정지인 [네팔 라수와 다라파니 지역]의 '쉬리 아마티 조티학교'  재건 사업이 2018년 5월에 완공 되었습니다.

네팔 우리훔.jpg
woorihum_400x300.jpg

이처럼, 세상에 따듯한 에너지를 전할 수 있는 것은 꾸준한 나눔 실천을 위해 매월 요가인들이 모이고, 또 기부모임이 꾸준히 진행될 수 있도록 후원해 주시는 따듯한 분들이 계시기 때문일 것입니다.

이 자리를 빌어 참가자분들과 후원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앞으로도 꾸준히 진행될 요가인의 기부모임에서 [나눔 실천]에 동참을 원하시는 분들께서는 언제든지 우리요가로 연락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우리가 함께하면 세상을 밝히는 희망의 등불은 
더 밝아 질 수 있습니다.

Om Shanti.